컴팩트한 스몰중형카메라 GFX 50R

풀프레임 가격과 무게에 즐기는 휴대용 ‘스몰’중형 카메라

비교 GFX 50S vs 50R

먼저 공통사양은 다음과 같다.

  • 센서동일: 51.4MP 44x33mm CMOS
  • ISO 동일: 100 ~ 12800, 확장 pull 50, push 102400
  • X Processor Pro / 동일한 필름시뮬레이션 모드
  • AF시스템: 425측거점, 콘트라스트 방식
  • 3연사, 1/4000 셔터, 1/16000 전자셔터
  • Full HD 동영상 최대 30p
  • 3.2인치 터치LCD with 2,360k 해상도
  • 듀얼 카드슬롯 (UHS-II), 웨더실링
  • NP-T125 battery (약 400매 촬영)

사이즈와 무게 비교는 다음과 같다 (145g 차이)

  • GFX 50S: 147.5mm x 94.2mm x 91.4mm, 920g (배터리, 메모리, EVF 포함무게)
  • GFX 50R: 160.7mm x 96.5mm x 66.4mm, 775g (배터리와 메모리카드 포함 무게)

그림으로 비교하면 아래와 같은 느낌:

뷰파인더 배율에 차이가 있는데 50S의 외장형 EVF는 85%, 50R은 77% 확대배율을 갖는다.

일상형 스몰중형 카메라

레인지 파인더 스타일

EVF를 내장 하면서도 뷰파인더 돌출(‘viewfinder hump‘) 없는 박스형 카메라, 그립 사이즈도 억제되어 있음 = 부피볼륨만으로 봤을 때 35mm 판형의 카메라들과 별 차이 없는 수준입니다. 결국 후지 느낌의 ‘가능한 작은(smallest possible)’ 형태의 스몰중형 카메라인 셈 입니다. (작고 미니멀한 X-E3가 그랬던 것처럼)

GFX 50S 만 해도 배터리실 두께도 있고 부피로 따지면 꽤 차이가 나죠. 50R은 좀 더 부담없는 보통 카메라의 사이즈에 가깝습니다. 물론 가격면에서도 마찬가지입니다.

후지 GFX 50R니콘Z7핫셀블라드X1D소니 a7R III캐논 EOS 5DS R
크기161 x 97 x 66mm134 x 101 x 68mm150 x 98 x 71mm127 x 96 x 74mm152 x 117 x 76mm
무게775g675g725 g657g845g

2 Way 틸트 스크린

GFX 50S가 후지특유의 3방향 틸트 이므로, 더 단순하고 가벼운 방향으로 차별화했습니다.

사실 스크린 틸트는, 개인차가 있겠지만 저의 경우는 따져보면 가장 자주 사용하게 되는 기능 중 하나이더군요. 그런 의미에서 ‘No tilt, no good.’ 입니다.

특히 X100 시리즈나 X-Pro2의 경우 AF 카메라이면서도 틸트 스크린의 부재가 늘 아쉬웠던 것입니다. X-Pro II 같은 고정식이 아닌게 천만 다행이라는 생각이네요.

듀얼 SD 슬롯과 방진방적

$4000의 가격대와 프로 유저를 상정하면 듀얼슬롯이나 방진방적 옵션을 빼기 어려웠을 것입니다. 후지답게 두개의 카드 슬롯 모두 고속 UHS-II 카드를 지원합니다. 방진 및 방습은 물론 -10°C 동결 방지 기능을 제공함으로써 ‘거친 환경에서 뿐만 아니라 스튜디오 안에서도 촬영할 수 있는’ 전천후 카메라임을 내세우고 있다.

X-E3와 유사한 버튼 레이아웃과 외관

“쿨링박스”가 없음. GFX의 두꺼운 배터리실(그림 참고) 부위가 사라지고 한층 얇고 가벼운 바디가 되었습니다. 두께면에서는 GFX 50S 처럼 ‘중형 카메라’의 느낌이 덜합니다. X-Pro2 와 비교한 사이즈는 다음과 같습니다.

Fujifilm GFX 50R vs Fujifilm X-Pro2 Comparison Review

물론 박스 볼륨 체급차는 꽤 납니다만. 마운트 구경 사이즈의 차가 워낙 크죠. 무게면에서도 상당히 노력하고 있습니다.

팬케익 렌즈

이미 루머단계에서도 나왔 듯, GFX 50R에 어울리는 컵케익 팬케이크 사이즈의 렌즈도 2019년 출시됩니다. GF 50mm f/3.5 LM WR 로서, 62mm 필터에 4~5cm 두께에 불과한 소형입니다. (환산하면 40mm에 f/2.8 정도쯤 되는 렌즈)

http://vblo.kr/gfx-%EC%9D%B4%EC%A2%85%EA%B5%90%EB%B0%B0/

다른 글에서 다룬 테크아트 어댑터와 EF 40mm f2.8 팬케익을 이종교배 하는 사례도 함께 확인해두는 편이 좋겠군요.

정리

결국 [1] X-E3의 잘 정리된 미니멀함에 큰센서 [2] 700g 대의 경량화 [3] $4000 대의 가격이라면 하이아마추어 층의 관심을 받을 수 있을 겁니다. 중형입문의 가장 큰 장벽은 ‘가격’이기 때문에, 입문 비용을 크게 낮춘 50R은, GFX 50S 이상으로 잘 판매될 것이 분명합니다. 사진을 잘 찍건 못찍건 돈 좀 있는 아마추어라면 한번 탐내볼만한 가격대에 출시를 했다는데 의미가 있지 않나 하는 것입니다.

조그만 아쉬움

하이브리드 뷰파인더는 어디에?

사실 이런 ‘슬로우’ 카메라에 더할나위없이 잘 어울리는게 X-Pro 시리즈의 하이브리드 뷰 파인더라고 생각했는데, 정작 GFX 50 R 이 공개되고 보니 (X-Pro 가 아니라) X-E3의 44×33 #스몰중형 버전으로 밝혀졌다.

하긴 제조비용이 비싼 하이브리드 뷰파인더를 채택하면서 어떻게 가격대가 GFX 50S 보다 한참 낮은 $4000 대가 될 수 있는가? 라는 의문은 이렇게 풀리게 되는 것이다 (소니에게 받아오는 센서값만 $2000에 가깝다는 말도 있는데)

솔직히 기대했던 건 X-Pro 의 디자인과 하이브리드 파인더를 물려받은 염가형 중형 센서 카메라 였던 건데, (존재하지도 않았지만) 상상속에서 가장 갖고 싶었던 꿈속의 카메라가 사라진 이상한 느낌이다. 그러나 그냥 실망하기엔 아직 이릅니다.

1 Comment

Leave a Reply